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10-23 21:46:25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지역

[광주] 인공지능사관학교, 끝장개발대회 개최
광주시, 24~25일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수강생 160명 참여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9-24 19:18

본문

ffc4bd2b00831fd839d9de70fb2d4360_1600942730_0933.JPG 


김혜민 기자 = 광주에서 상상을 현실로, 내 아이디어를 내 손으로 만들어 내는 축제의 장이 막을 열었다.


광주광역시는 인공지능사관학교에서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끝장개발대회(해커톤)’가 24~25일 무박 2일 일정으로 시작됐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대규모 집합행사가 어려워짐에 따라 본부인 광주과학기술진흥원과 화상회의 시스템인 구글 Meet를 사이버 공간으로 연결해 대회를 진행한다.
 
※ 해커톤(Hackathon)이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기획자, 개발자, 디자이너 등 다양한 분야의 구성원이 팀을 꾸려 한정된 시간 내에 시제품 단계의 결과물(앱, 웹, 서비스 등)을 완성하는 대회이다.

주제는 재택근무, 온라인 수업의 일상화와 비대면 주문 확대처럼 코로나19가 가져온 사회변화를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신기술을 활용해 ‘언택트 시대에 맞는 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제작’이다.

이를 위해 사관학교 학생 3~5명이 한 팀을 꾸려 머리를 맞댄 아이디어를 가지고 무박2일 총 16시간 동안 앱이나 데이터 시각화 등의 결과물을 만들어 내게 된다.

참가자들은 다음날 새벽 팀원 및 멘토들과 아이디어를 발전시킨 성과물을 서로 공유하고 전문가들의 총평을 듣는 걸로 대회가 마무리된다. 35개 팀이 선의의 경쟁을 통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겨루며 한 단계 성숙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최종 심사는 국내 전문 개발자들로 구성된 초청자문위원 10명이 ▲아이디어 ▲데이터 활용능력 ▲서비스 구현능력 ▲실용성 등을 종합해 28일 온라인에서 발표한다.

최종 우승한 3팀에게는 각각 상금 100만원, 70만원, 50만원이 주어지며 개인별 시상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학생들은 하루 8시간씩 ▲인공지능을 위한 알고리즘&클라우드 ▲파이썬 빅데이터 분석 ▲머신러닝 ▲강화학습 및 딥러닝 ▲자연어처리 및 추천시스템 ▲웹 애플리케이션 등 이론수업인 중・고급 과정 및 워밍업 프로젝트 과정의 강행군을 해왔다.

인공지능 사관학교는 이번 끝장개발대회(해커톤) 후 10월부터 마무리 단계인 현장 중심의 기업과 함께하는 본격적인 프로젝트 과정에 돌입한다.

이를 위해 22일 기업프로젝트 온라인 설명회를 진행해 최종 11개 기업* 15개 주제가 정해졌다. 대부분 광주 특화산업인 인공지능, 에너지, 헬스케어, 문화콘텐츠 등으로 현장 등에서 10~11월 두달간 기업 및 멘토들과 함께 실무형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된다.
 
* 참여기업(11) : 나무인텔리전스, 디투리소스, 라젠, 솔트룩스, 아이엠알, 에니트, 유오케이, 제피로스, 티맥스소프트, BA에너지, RFA

더불어 시는 광주테크노파크에서 추진 중인 산업부 ‘희망이음사업’도 연계해 학생들과 기업 간 소통의 기회를 제공하고 인력수급 미스매치 해소를 위한 인식개선과 취업연계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용섭 시장은 “인재경쟁이 핵심인 인공지능산업 분야에서 하루가 다르게 성장해 가고 있는 교육생 여러분들이야말로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 실현의 핵심동력이다”면서 “대한민국을 인공지능 4대강국으로 견인하는데 구체적 비전을 제시하고 실현시키는 주인공이 될 것이다“고 격려했다.

이어 “우리시는 전국 최초의 AI 전문교육기관인 사관학교가 대한민국 최고의 AI 인재양성 산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