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7-03 22:59:37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지역

[전남] 광양시, 민관 협력 지역관광협의회 설립 간담회
관광 관련 사업체 대표 참가, 필요성 공감대 형성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5-29 21:08

본문

84e7431988193da84c7bc62000b751e1_1590754186_7347.png

    

 

이상만 기자 = 전남 광양시가 지난 28일 커뮤니티센터에서 관광관련 사업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열고 광양시관광협의회 설립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광양관광을 함께 고민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여행업, 관광레저, 교통·숙박 사업자 등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관광협의회 설립 필요성 및 취지, 추진방향, 향후계획 등을 설명하고 참석자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지역관광협의회는 관광 관련 사업자 및 단체, 시민단체, 시민 등이 참여하는 민관협력 체제로, 지속가능한 지역관광 구축 토대를 마련하고 진흥사업을 촉진해 나갈 비영리 민간 주도 협의체다.

관광협의회는 관광수용태세 개선, 관광스토리 발굴 및 콘텐츠 육성, 홍보 마케팅 지원, 지역 행사·축제 활성화, 각종 수익사업과 시로부터 위탁받은 업무 등을 수행하게 된다.

이화엽 관광과장은 “시가 주도하는 관광인프라 확충과 홍보만으로는 지속적인 지역관광의 한계에 부딪히고 있다”며, “관광협의회는 관광에 관해 시민과 함께 하는 협력과 소통의 채널인 만큼, 한마음으로 각자 위치에서 역할을 다해간다면 상생과 관광 발전을 이루는 토대가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