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6-07 17:23:29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국제·외교

[일본] “아베, 코로나19 대응 지도력 발휘 못해”
아사히신문여론조사, 일본 국민 57% 부정평가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4-25 13:33

본문

13bb4fcfc1a1f9eb7fcc80746a1a1d85_1587789345_0261.jpg
 
정쾌남 기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방지 등 대응에 대한 여론의 비판이 커지고 있다.


일본 국민 10명 중 6명은 아베 신조 총리가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지도력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고 평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사히신문은 18~19일 전국 유권자 1111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 ‘아베 총리는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지도력을 발휘하고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57%가 “발휘하지 못하고 있다”고 답변했다고 21일 보도했다.


아베 총리가 지난 7일 도쿄(東京)·오사카(大阪) 등 7개 지역에 긴급사태 선언을 발령한 시기에 대해 "너무 늦었다"는 77%에 달했다. "적절하다"는 18%에 그쳤다.


같은 질문에 “발휘하고 있다”는 답변은 33%에 그쳤다. 일본 정부의 지금까지 코로나19 대응에 대해서는 “평가하지 않는다”가 53%, “평가한다”가 33%였다.


일본어에서 ‘평가한다’는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의미로 사용되며, ‘평가하지 않는다’는 부정적인 평가를 의미한다.


전국 가구에 천 마스크 2장씩을 배포하는 정책에 대해서는 “평가하지 않는다”가 63%, “평가한다”가 32%였다.


아사히신문의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 지지율은 41%로 3월 조사 때와 같았다. 다만 아베 내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의 비율은 3월 38%에서 41%로 3%포인트 상승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