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12-01 16:22:04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사회 / 문학·출판

[검찰·경찰] 김창룡 경찰청장 “경찰개혁 반드시 완수"
21일 ‘제75회 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밝혀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10-26 18:38

본문

cec002a107ec20bcea11e3adb73f6abe_1603705231_8745.jpg
 

이성효 기자  = 김창룡 경찰청장이 “(검경) 수사권 조정에 담긴 국민적 뜻을 받들어 경찰개혁을 반드시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김 청장은 21일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무궁화동산에서 열린 ‘제75회 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검찰과 긴밀히 협력해 국가 총 수사역량이 한층 강화되는 계기를 만들겠다”며 “수사과정의 공정성과 책임성을 높이고 인권 친화적 문화를 체질화해 세계 최고수준의 실력과 전문성을 갖추겠다”고 했다.


자치경찰제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 청장은 “자치경찰제를 면밀히 설계하고 추진해 지속 가능한 경찰 시스템의 견고히 다지겠다”며 “지역사회 요구에 신속히 응답해 주민을 정성껏 섬길 것을 다짐한다”고 했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몰고 온 새로운 일상에 대비하고 치안 한류 사업과 국제경찰 협력도 활성화하겠다”고 했다.


경찰의 날 행사가 경찰인재개발원에서 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간 경찰의 날 행사는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등에서 주로 열렸다. 작년에는 첫 국제치안산업박람회 개최와 함께 인천 송도에서 열렸다.


경찰청은 장소 선정에 대해 “중국 우한 교민 보호를 위한 임시생활 시설로 제공돼 아산시민과 함께 감염병 극복의 모범사례를 만들어 낸 공간인 동시에, 국민이 어려울 때 더욱 빛나는 경찰의 봉사와 헌신을 상징하는 장소”라고 설명했다.


올해의 경찰 영웅으로는 고(故) 이준규 총경, 고 유재국 경위가 선정됐다. 이 총경은 5·18 민주화 운동 당시 계엄군의 진압 지시를 거부한 인물이다. 유 경위는 지난 2월 한강에서 인명 구조 중 순직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뉴스 최신글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