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10-21 19:05:18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사회

[검찰·경찰] 보령해양경찰서, 해안가 고무보트 절도한 피의자 검거/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취약 시간 대 이루어진 절도 범행... 경각심 필요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10-05 18:46

본문

685e4af526fd8d44f2130bfbbe9dcd76_1601891340_7375.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지난 914일 자정 무렵 충남 보령시 남포면 죽도 해안가에서 고무보트를 절도한 피의자 2명을 검거했다고 5일 밝혔다.

    

보령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절도 신고접수를 받고 인근에 설치된 CCTV에서 불상의 남성 2명이 고무보트를 화물차량에 적재하고 이동하는 모습을 확인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차량의 종류와 번호가 확인되지 않아 수사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보령시 전역 CCTV를 분석하여 화물칸에 보트가 실린 용의차량의 이동경로를 추적하여 범행 발생 14일 만에 범인을 검거했다.

 

조사과정에서 피의자들이 인적이 뜸한 자정시간을 이용하여 야영객이 레저활동을 마치고 해안가에 보관 중이던 레저보트를 화물차량에 싣고 운반하는 수법으로 절도행각을 벌인 것이 확인됐다.

 

보령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유사한 형태의 절도 피해가 매년 발생하고 있으며 최근 3년간 신고 접수된 3건의 피의자를 모두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hyo483@hanmail.net 

저작권자 국정일보 경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