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9-24 19:54:58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사회

[사회일반] 김정환 세종경찰서장을 거쳐 정부 세종청사경비대장을 6. 30자로 공직생활 마무리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6-24 18:18

본문

2c6957d0c93cc6acae12c901c125a12b_1592991749_7108.jpg

경찰일보 이성효 = 김정환 前 세종경찰서장이 오는 6. 30자로 40년의 공직 생활을 마감하고 세종시민의 품으로 돌아간다.

 

김 서장은 세종시 반곡동(옛 연기군 금남면 반곡리) 출신으로 한세대 대학원에서 경찰행정학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김 서장은 1981년 순경 공채로 경찰에 입문, 총경까지 오른 입지전적 인물이다.

 

김 서장은 서울 용산경찰서 생활안전과장을 거쳐 2016년 총경으로 승진해 충북청 홍보담당관으로 재임 중 2018년8월6일에 제75대 세종경찰서장으로 부임했다.

 

김정환 서장은 평소 소탈하고 격의 없는 온화한 성품으로 부드러움을 겸비한 지휘관으로 경찰 내에 알려져있다. 

 

김정환 서장은 세종경찰서장 재임 당시 취임 일성으로 강한 역지사지(易地思之)의 자세로 주민을 존중, 배려하는 마음으로 근무를했다. 

김정환 前서장은 세종청 개청, 세종경찰서 1급서 승격, 세종시 인구 30만명 시대 등 급변하는 치안환경속 치안시책으로 경찰활동을 폭넓게 전개하여 안정적인 세종시 치안을 유지하는 기틀을 마련해 높게 평가 받고 있다.

공직생활을 마무리하며 새롭게 제2의 인생을 출발하는 김 前서장의 열정이 담긴 다음 행보가 세종시민이 기대하고있다.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hyo483@hanmail.net 

 

저작권자 국정일보 경찰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