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11-30 19:07:46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경제

[경제일반] 국토부, 오송 화장품산업단지 투자선도지구 지정
화장품산업단지를 지역특화산업으로 조성·지역 성장거점으로 육성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11-10 09:41

본문

839a4e5a423186584754f5faabbbf9d6_1604969046_5456.jpg
문이주 기자 = 충북 청주시 오송읍 일원이 화장품산업단지 투자선도지구로 지정되어,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를 이끄는 지역의 성장거점으로 집중 육성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충청북도가 신청한 ’오송화장품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투자선도지구 지정에 대해, 국토정책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투자선도지구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투자선도지구는 국토부장관이 발전 잠재력이 있는 지역을 선정하고 국비지원과 세제혜택, 규제특례 등을 패키지로 지원하여 지역성장거점으로 육성하고 민간투자를 활성화하는 제도로, ‘15년부터 총 17개 지역을 선정하였다.

이중 지구지정이 완료된 것은 전북 순창전통발효문화산업단지, 충북 영동레인보우힐링타운 등 8곳이며, 이번에 지정한 오송 화장품산업단지 투자선도지구*는 9번째이다.

* (추진 경과) 투자선도지구 선정(‘17.8) →산업단지 지정계획 고시(’19. 6) → 전략환경평가 등 관계부처협의(’20. 7) → 국토정책위 심의(‘20.10)


오송 화장품산업단지 투자선도지구는 충청북도가 조성하는 화장품 산업단지에 대한 민간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794,747㎡ 부지에 2,667억 원을 투자하여 지역의 성장거점으로 조성하게 된다.

특히, 기존 대기업 중심의 화장품 산업정책에서 벗어나 강소 중소기업이 집적하는 건강한 화장품산업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다.

인근에 기 조성된 생명과학단지 등과 연계하여 바이오화장품 공동연구를 공동수행하며 중부권 화장품산업의 중추기지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 우리나라에 화장품 관련 업종이 집중된 산업단지는 충남 천안(LG 생활건강 퓨처일반산업단지)이 있으나, 화장품산단으로 공식 지정은 충북 오송이 최초임


또한, 중부권에 위치한 의료, 바이오헬스산업 등*의 우수한 기존 연구&개발(R&D) 인프라를 활용하여 임상시험, 인허가, 제조, 유통·마케팅 단계까지 한 번에(one-stop) 지원하며, 입주기업을 위한 화장품 종합기업지원센터, 글로컬 천연물 화장품 소재화 실증센터** 등을 계획하고 있다.

* 유한양행, 대웅제약, 녹십자, LG화학 등 다수의 의료, 바이오헬스 기업이 입지
** 국내 화장품 소재기업의 기술력을 강화하기 위하여 화장품 소재 국산화를 위한 천연 및 유기농화장품 개발·생산·인증·유통을 위한 장비 등 인프라를 구축하는 시설 등


국토부는 투자선도지구 지정 이후, 산업단지 진입도로 설치와 생활용수 공급 등 기반시설 설치를 위한 재정지원(약 60억원 규모)을 추진할 예정이며, 「지역개발 및 지원에 관한 법률」 등 관련 법률에 따라 산업단지 지정 의제, 각종 규제특례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지역정책과 이성훈 과장은 “오송 투자선도지구가 중부권에 새로운 경제 활력소가 되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이끌어내길 기대”한다면서, “투자선도지구 지정 이후에도 실질적인 성과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맞춤형 컨설팅 등을 지속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