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9-27 16:13:47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경제

[경제일반] 모든 연령 혼인여부 관계없이 생애 첫 주택 구매 시 취득세 감면
연소득 7천만 원 이하 대상, 1.5억 원 이하의 주택 전액 면제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8-11 15:19

본문

317ddee71262ff52d88dfeb27e5ddc7a_1597127234_7858.png 

문이주 기자 = 앞으로는 생애 최초 주택 구입 시 연령과 혼인여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장관 진영) 지난 710일 발표된 주택시장 안정 보완대책에 따라 812일부터 신혼부부가 아니더라도 소득 요건 등을 갖추면 주택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신혼부부가 처음으로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 취득세의 50%를 경감하고 있으나,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신혼부부가 아니더라도 연령과 혼인여부관계없이 최초로 구입하는 주택에 대해서는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게 된다.

새로 개정된 주택 취득세 감면 기준은 다음과 같다.

 

첫째, 주민등록표에 등재된 세대원 모두가 주택을 소유한 사실이 없는 경우, 그 세대에 속한 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 이 때, 세대주배우자는 다른 지역에 거주하는 등의 이유로 주민등록표에 기재되어 있지 않더라도 같은 세대에 속한 것으로 보고 주택 소유 여부를 판단한다.

둘째, 주택의 범위는주택법2조 제1호에 따른 단독주택 또는 공동주택(아파트, 다세대·연립주택)이며, 오피스텔은 이에 해당하지 않는다.

 

셋째, 주택을 취득하는 자와 그 배우자의 소득이 7천만 원 이하 경우에 혜택을 적용한다.

- 현행 신혼부부 대상 감면 제도는 맞벌이 7천만 원, 외벌이 5천만 원을 기준으로 하는 데 비해, 맞벌이 여부구분하지 않아 감면 적용 범위확대했다.


소득은소득세법4조제1항에 따른 종합소득을 의미하며, 근로소득 외에도 사업·이자·배당·연금·기타소득을 포함


 넷째, 1.5억 원 이하의 주택은 취득세를 전액 면제하고, 1.5억 원 초과 3억 원(수도권은 4억원) 이하의 주택은 50%경감한다.

- 현행 신혼부부 대상 감면 제도가 60이하 주택으로 면적을 제한한데 비해, 자녀를 양육하는 세대 등을 고려하여 별도의 면적 요건을 설정하지 않아 주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다섯, 이번 개정안은주택시장 안정 보완대책발표일인 710 이후에 주택을 취득한 경우부터 혜택이 적용된다.

- 따라서, 710일부터 811(법 시행일 전날) 사이에 주택을 취득하여 취득세를 이미 납부한 국민에 대해서는 이를 환급한다.

- 환급 신청 기간은 법 시행일로부터 60일 이내이며, 환급에 필요한 절차에 대해서는 자치단체와 협의하여 안내해 나갈 계획이다.

법 시행일 이후에 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는 일반적인 감면 절차에 따르며, 관할 시··구청에 신청·문의

취득세 감면 혜택을 적용받은 대상자는 취득일로부터 90일 이내전입신고를 하고 실거주를 시작해야하며,

 

취득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 추가로 주택을 취득하거나, 실거주 기간이 3년 미만인 상태에서 이를 매각·증여·임대하는 경우에는 추징 대상이 될 수 있으므로, 유의할 필요가 있다.

행정안전부는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신혼부부 외에도 자녀를 양육하는 3040 세대, ·장년층 등 주택 실수요자에 대해 폭넓게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제도가 설계되었다고 설명하고, 국민들이 편리하게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자치단체와 함께 준비를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