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1-04-16 18:06:57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정치

[국회] 송영길 외통위원장ㆍ영 김 미국 하원의원 화상강연 참석
송영길, “굳건한 한미동맹 기초로 북미 교착상황 풀어나가야” 영 김, “미국과 한국을 연결하는 다리가 될 것”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1-04-03 12:13

본문

권봉길 기자 =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더불어민주당)은 2일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미주협의회 주최로 열린  미국의 대북정책과 한미관계 강연회 축사를 통해 굳건한 한미동맹 간의 신뢰를 기초로 북미관계의 교착상황을 함께 풀어나가자고 제안했다민주평통 LA협의회와 샌디에이고협의회에서 공동 주최한 이번 강연회에서는 지난 11월 선거에서 처음 연방하원이 당선된 영 김(Young Kim) 의원(캘리포니아·공화)이 연사로 나섰다.


 dab171708a89d71a8b9eb4f79b1dd330_1617419803_1708.PNG 


송영길 위원장은 축사에서 바이든 신행정부에서 북한과의 접촉을 시도하고 있으나실제 대화로까지 이어지지는 못하고 있다바이든 정부의 대북정책 방향에 대해 한미간 조율작업을 신속히 마치고 관계개선의 물꼬가 트이기를 바란다면서, “헌법기관인 민주평통 자문위원 한 분 한 분이 대한민국 외교관이다문재인 정부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가 미국 신행정부의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송 위원장은 오늘 연사로 나선 영 김 의원이 바쁜 의정활동에도 불구하고 강연회에 참석해주어 감사하다면서, “이같은 강연회를 통해 민주당·공화당을 넘어미국의 여야 모두가 한반도 평화를 이룩하는데 지혜를 모으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영 김 의원은 강연에서 하원의원에 당선된 최초 한인 여성으로서 미국과 한국을 연결하는 다리가 되고 싶다면서, “행정부와 협력하여 한미 간 주요 현안을 다루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이어 영 김 의원은 “70여년 전 성사된 한미동맹은 여러 변화가 있었지만양국이 공유하는 민주주의적 가치와 경제혁신의 중요성은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면서, “아시아·태평양 안보 차원에서도 미국과 한국의 협조와 협력이 절실하다라고 한미동맹의 중요성과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강연회에서는 박경재 주로스앤젤레스 총영사가 참석하여 축하의 말을 전하고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부의장이 영상을 통해 축사를 전해왔다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부의장은 영상을 통해 "이번주 한미일 안보실장 회의가 열리게 되어있고비슷한 시기에 한중 외교장관 회담이 열리게 된다면서, ”한반도를 둘러싼 국제정세가 긴박하게 돌아가고 있는 이 시점에 미국의 대북정책과 한미관계'라는 주제로 강연해주실 영 김 연방하원의원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박경재 주 로스앤젤리스 총영사는 "한미 동맹은 한반도와 동북아 등 세계평화안전번영의 핵심축이다하원외교위원회 소속으로 미의회 한국연구모임회 공동의장을 맡고계신 영김 하원의원님께서 한미간 교량 역할로한미관계와 한반도평화에 큰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국정일보 권봉길  기자]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