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1-02-27 01:50:01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정치

[국회] 강선우 의원, 상습학대 인천 어린이집, 복지부 현장평가 A등급 /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상습학대 시기에 어린이집 현장평가 방문하고도 학대정황 파악 못해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1-02-17 17:53

본문

5461219949f5298750bff7e1e9599efe_1613552181_8238.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강선우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강서갑)이 보건복지부와 한국보육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어린이집 평가제 종합 현장평가 보고서>에 따르면 상습학대로 문제가 되는 인천 서구 어린이집은 20201117일 현장점검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 현장 점검 결과 인천 서구 어린이집은 영유아에 대한 존중, 교사와 어린이의 상호 작용 등 전체 18개 평가지표 가운데 17개 지표에서 최고점인 우수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경찰이 CCTV를 통해 작년 1030일부터 1228일까지 약 250 여건의 학대 정황을 포착해, 해당 어린이집이 현장평가를 통해서 A등급, 우수 평가를 받은 시점에도 어린이집 보육교사들의 아동학대 행위는 지속되고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어린이집 평가는 현재 대상 어린이집에 대해 3년에 1회 진행되지만, 이마저도 시간과 인력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어린이집의 전체 원생 대상이 아닌 일부 학급만 선별해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도 확인됐다. 이 같은 이유로 인천 서구 어린이집은 장애아 통합 어린이집임에도 불구하고, 장애아동들이 속한 누리장애아반이 현장 평가자들이 보육교사와 원생들을 살피는 관찰반 대상에서 아예 제외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대해 강선우 의원은 아동학대가 발생하던 시기에 어린이집을 방문해 1일간 수업을 참관하고도 아동학대 정황을 발견하지 못한 것은 정부가 어린이집을 관리하는 유일한 제도인 어린이집 평가제가 사실상 요식행위에 그친 것이라고 비판했다.

 

또한 강 의원은 현장 평가자들은 아동학대 신고의무자가 아닌 탓에 아동학대를 발견하거나 의심 정확을 포착하고 지나치더라도 법적 책임을 지지 않도록 되어 있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마지막으로 강 의원은 어린이집 평가제가 진정 아이들을 위한 제도로 활용될 수 있도록 현장평가 인력을 충원하고 법적 책임을 강화하는 등 시스템을 전면 개편해야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경찰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