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7-03 22:59:37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정치

[국회] 유상범 의원, 야당의 공수처장 후보 추천권을 보장하는 국회 규칙 대표발의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0-06-25 22:50

본문

09010f21861ede5fd9dcd7ce87d96a2f_1593093261_5767.jpg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 미래통합당 유상범 의원(강원 홍천·횡성·영월·평창군) 공수처장 후보 추천과 관련해 야당의 추천권을 보장하는 국회 규칙안을 25일 대표 발의했다.

 

유상범 의원이 대표발의하고 미래통합당 42명이 찬성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후보자추천위원회의 운영 등에 관한 규칙안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추천위원회의 운영 등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기 위한 국회 규칙으로 위원회의 구성과 회의, 위원장의 직무, 료제출 요구권, 비밀엄수의 의무 등을 세부적으로 명시하고 있다.

 

특히 야당 몫 추천위원 2명의 임명과 관련해 국회 의석수에 따라 추천하도록 규정했으며, 각 교섭단체가 추천한 추천위원이 정치적 중립성을 위반할 소지가 있다고 판단되는 경우 국회의장으로 하여금 1회에 한해 재추천하도록 명문화했다.

 

그간 공수처법의 위헌성을 강력히 주장하고 헌법소원까지 제출한 유상범 의원이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회 운영 관련 규칙안을 발의하게 된 것은 공수처법 후속법안이 여당에 의해 강행 처리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국회 법사위 민주당 간사인 백혜련 의원은 야당 교섭단체가 공수처장 후보 추천위원을 추천하지 않을 것을 대비해 여당이 야당 몫까지 직접 추천하도록 하는 국회규칙안까지 발의한 상황이다.

 

, 야당 몫 추천위원 2명까지도 민주당이 직접 추천하려는 시도는 상위법인 공수처법에 정면으로 위반되는 것은 물론 법치주의와 의회민주주의를 유린하는 행위라는 것이 유상범 의원의 주장이다.

 

유상범 의원은 헌재의 헌법소원심판과는 별개로 국회차원에서 공수처법의 위헌성과 위법성을 강력히 촉구하는 한편, 민주당이 그나마 법률적으로 보장된 야당 비토권마저 무력화시키려는 움직임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회규칙안을 대표 발의하게 됐다민주당은 상위법을 위반한 얼토당토한 규칙안을 즉각 철회하라고 주장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