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0-01-21 22:23:59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정치

[국회] 김상희 의원자궁경부암 완전퇴치를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19-12-26 21:12

본문

7de3ec5e074dada38432827b115a54c1_1577362480_5917.jpg

이성효 기자= 오는 1227() 15,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김상희(보건복지위원회)와 국회의원 진선미(전 여성부장관, 보건복지부위원회) 공동 주최로 자궁경부암 완전퇴치를 위한 정책토론회가 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실에서 개최된다.

 

한국의 자궁경부암 환자(치료중인 환자 포함)200951,641명에서 201862,071명으로 10년 사이에 11%나 증가하였다. 매년 약 3,600여명의 새로운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사망자는 매년 약 900명을 상회하는 실정이다.

 

토론회 발제자로 나선 정선화(산부인과 전문의)HPV가 자궁경부암의 주요 요인이며, 자궁경부암환자의 99.7%HPV 감염자라고 지적한다. 연령별 감염실태를 보면 18~29세의 비율이 49.9%로 가장 많은 감염율을 보이며 기타 전 연령대에서도 30.7%~36.6%로 매우 높은 감염율을 보인다고 지적했다.

 

또 한명의 발제자 이승주 교수는 정부의 감염병관리 정책과 국가암관리정책을 평가하면서 HPV 감시정책이 일부 표본감시만 이루어지고 있고, 예방접종 또한 남성접종이나 성인접종이 제외되어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현재처럼 연관성 없이 분산되어 있는 감염병정책과 국가암관리정책을 독립되고 통합된 자궁경부암(또는 여성암)정책으로 전환하고, 남성대상 예방접종과 9가백신을 도입하는 정책전환을 촉구했다.

 

이날 토론자로는 김새롬 시민건강연구소 젠더와건강인권센터 센터장, 이함성 성폭력센터 간호사, 김남순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서민아 국가암관리사업단 교수, 조원준 더불어민주당 정책위 보건복지전문위원, 김건훈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관리과장이 참여한다.

 

한편 이번 토론회의 주최자인 김상희의원은 자궁경부암은 다른 암 질환과 달리 백신이 개발되어 예방이 가능한 만큼, 국가적인 지원을 통해 발병률을 낮출 수 있도록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진선미의원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정책의 테두리에서 소외된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을 마련하고 정책 개선방향을 고민하여 자궁경부암 완전퇴치에 한 발 더 다가가는 소중한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