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일보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19-12-15 12:03:06
국정일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국정방송


정치 / 미국·북미

[국회] 최인호의원, 한국 보유 최고 기술은 줄고, 한일 격차는 늘고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19-10-16 07:43

본문

이성효기자 = 우리나라의 세계 최고 기술수준 보유 분야는 201320개에서 2017년에는 6개로 지속적으로 감소하였고, 일본과의 상대적 기술수준의 격차는 같은 기간 사이에 11.0에서 12.2로 벌어지고 있었다.

1aec30e7ff841afea4df76b1d4420d28_1571179477_0231.jpg
                                                                                              [ 사진 = 최인호 의원실 제공 ]

산업통상자원부가 최인호(더불어민주당 부산사하갑)의원에게 제출한 2017년 산업기술수준조사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407개 산업기술(소분류) 중 우리나라는 AMOLED 패널과 모듈 등 6개 분야에서 최고 기술 수준을 보유하고 있지만 2013년 기준 20개와 비해 14개 줄어들었다. 반면 2017년도 기준 미국은 208, 일본은 102개 분야에서 각각 최고 기술수준을 보유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국가별 상대 기술수준은 2013년과 2017년 모두 미국이 100.0으로 가장 앞선 가운데, 일본은 같은 기간 94.9에서 96.0으로 상승한 반면 우리나라는 83.9에서 83.8로 큰 변동이 없었다. 이로 인해 일본과 한국의 기술 격차는 11.0에서 12.2로 벌어지는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한국과 중국의 기술격차는 12.5에서 8.9로 감소하였다.

이 같은 국가별 최고 기술수준 보유 분야의 선정과 국가별 상대 기술수준의 평가는 온라인 설문조사와 전문가 집단의 델파이 조사 등을 통해 산출한다.

우리나라는 디스플레이(96.4), 그린카(90.0), 디자인(84.8), 사물인터넷(82.9)에서 기술수준이 높았고, 인공지능(75.8), 임베디드SW(76.6), 바이오의약(77.4), 메디컬디바이스(78.4) 분야의 기술수준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반면 일본은 지능형 로봇, 그린카, 디스플레이, 화학공정, 세라믹, 뿌리기술 등 분야(100)에서 기술수준이 높은 것으로 조사되었다.

 

최인호의원은 글로벌 기술 경쟁에서 지난 시기 안일하게 대응해왔던 결과로 우리나라 기술수준이 후퇴하고 있다고 진단된 것이라며 일본의 수출규제로 각성된 계기를 기회로 산업기술 고도화에 국가적 역량을 쏟아야한다고 강조하였다.

[저작권자 국정일보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기자모집
국정신문
국정방송
경찰일보
경찰신문

국정일보

제호 : 국정일보 | 등록번호 : 서울가 00314 | 총회장 : 권오주 | 발행.편집인 : 권봉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윤하
등록일 : 2009년 10월 15일 | 최초 발행일자 : 2009년 10월 15일 | 주소 : [02636] 서울시 동대문구 한천로 2길 107, 9층 (장안동, 형인타워)
대표 (02)2216-0112 | 편집국 (02)2217-1137 | 광고국 (02)2217-1102 | Fax : (02)2217-1138 | e-mail : press1102@hanmail.net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06 국정일보.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